李笛常在Twitter上推薦好音樂,這是今天推薦的一首,真的好聽!

溫暖的歌聲,撫慰人心的歌詞,可以讓人平靜下來...

P.S. 最近喪失了翻譯的能力 (or 耐性?)...就是看著韓文,然後覺得不大認得它們?  哈哈,是自己程度差又心煩意亂吧? ^_^


Going Home
by 김윤아 of 紫雨林

집으로 돌아가는 길에
지는 햇살에 마음을 맡기고
나는 너의 일을 떠올리며
수많은 생각에 슬퍼진다.

우리는 단지 내일의 일도
지금은 알 수가 없으니까
그저 너의 등을 감싸 안으며
다 잘될 거라고 말할 수밖에.

더 해줄 수 있는 일이
있을 것만 같아 초조해져.
무거운 너의 어깨와
기나긴 하루하루가 안타까워.
내일은 정말 좋은 일이
너에게 생기면 좋겠어.
너에겐 자격이 있으니까.
이제 짐을 벗고 행복해지길
나는 간절하게 소원해 본다.

이 세상은 너와 나에게도
잔인하고 두려운 곳이니까
언제라도 여기로 돌아와,
집이 있잖아, 내가 있잖아.
내일은 정말 좋은 일이
우리를 기다려 주기를
새로운 태양이 떠오르기를
가장 간절하게 바라던 일이
이뤄지기를 난 기도해 본다.
創作者介紹
創作者 Tanya.F 的頭像
Tanya.F

不再寂寞的旅程

Tanya.F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